경상남도수목원

경상남도수목원

문화관광이야기

경상남도수목원에는 파릇파릇한 새 잎이 난
꽃과 나무들이 가득한데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가족이나 단체 단위의
관람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지금부터 파릇파릇한 초록빛 여행 시작합니다~


리멘트 : 안녕하세요~ 김유란입니다.
제가 나와 있는 이곳은 경상남도수목원인데요.
풀냄새 나무 냄새가 풀풀 풍기니까
정신이 맑아지는 것 같습니다. 자 그럼
여러분들도 저와 함께 숲속 여행 떠나보실까요?


경상남도수목원은 서부경남의 중심인
이반성면에 있는데요.


지난 2001년부터 지금까지 약 16년을
그 곳에서 힐링 여행지의 자리를
지키고 있습니다.


경남수목원에서는 우리나라 온대 남부지역의
식물뿐만 아니라 흔히 볼 수 없는
국외 식물까지 모두 3,100여 종의 식물을
볼 수 있다고 합니다.


경상남도수목원은 크게 식물원과
식물 외의 생물을 볼 수 있는 곳으로
나눌 수 있는데요.


여러 가지 식물들을 특징별로 볼 수 있는
전문수목원과 열대식물원, 무궁화공원 등이
조성되어 있고요.


그 외에는 야생동물원이 있어 수목원으로서의
역할뿐만 아니라 자연학습장의 역할도
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 (경상남도수목원에는) 약 3,100여 종의
식물 자원이 보전되고 있습니다. 이 공간은
학생들의 자연학습 공간으로서 인기가 있고요.
일반인들도 여기 와서 산책을 하시면서
자유롭게 힐링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서
경상남도에서 아주 인기 있는 힐링 공간으로
자리하고 있습니다.


수목원에 들어서자마자 보이는 이팝나무


지금은 파릇파릇하지만 4월 말에서 5월 초에는
활짝 핀 이팝꽃도 볼 수 있다고 하는데요.


수목원 곳곳에 있는 이팝나무와 조팝나무가
수목원을 한층 밝혀주고 있습니다.


친구나 연인은 물론이고 가족이나 학생 등
단체로 관광 온 분들도 즐겁게
관람을 하고 있는데요.


관람객들이 가장 좋아하는 곳은 바로
경남수목원의 자랑인 메타쉐콰이어 길!


울창한 나무가 한 줄로 쫙~ 줄지어 있어
따뜻한 햇살과 선선한 바람을 함께
느낄 수 있는데요.


특히 가을에는 붉게 단풍이 들어
장관을 자랑한다고 합니다.


올 가을도 기대해 보셔도 좋을 것 같네요.


이렇게 수목원을 자유롭게 관람을 할 수 있지만
처음 방문한 분들이나 더 정확한 설명을 듣고
싶은 분들 위해 숲해설도 준비되어 있는데요.


그냥 둘러보기보다는 숲과 나무에 대해
자세한 이야기를 들으면서 구경하는 게
더 좋겠죠?


현장음 : 우리가 느티나무를 볼 때는
아까 말씀드렸다시피 늦게 티가 난다는 거
보시면서~ 봄 되면 사실상 다른 나무는
잎이 풍부하게 나는데 (느티나무는) 좀 늦게 나와요.


해설을 들으면서 구경하다보니
평소에는 몰랐던 숨겨진 내용들이
눈에 쏙쏙 들어옵니다.


인터뷰 : 한의학을 공부하고 있는 학생인데요.
학교에서 수업으로 약용식물이나
식물분류법에 대해서 이론적으로 공부만 했는데,
여기 와서 직접 숲해설을 들으면서
실제 식물도 보고 현장에서 일하시는 분들이
감별점 같은 걸 얘기해주셔서 이론으로 보는
것보다 제가 혼자 왔었더라면 모르고 넘어갔을
사소한 부분까지 해설사분께서 잘 짚어주셔서
한의학을 공부하는 입장에서
도움이 많이 됐던 것 같습니다.


높은 산에서 자라는 구상나무와
잣나무도 있고요.


울릉도에만 자생하고 있는 섬잣나무도
볼 수 있습니다.


푸른빛을 계속 보고 있으니 몸과 정신이
맑아지는 기분이 듭니다.


리멘트 : 수목원을 돌다보니까 많이
더워졌는데요. 이럴 땐 또 실내를 찾게
되잖아요. 마침 이곳에 산림박물관이 있다고
하는데요. 어떤 곳인지 한 번 들어가 볼까요?
 

산림박물관은 산림에 대해 더욱 자세히
알아볼 수 있는 곳인데요.


전시실에서는 우리나라와 세계의 산림과 임업의
역사부터 형성 조건 등을 알 수 있습니다.


자연표본실에는 식물 표본을 볼 수 있어
식물에 대해 더 자세하게 알 수 있고요.


생태체험실은 좀 더 보기 쉽게 모형이나 글귀로
산림의 가치를 표현해놓았습니다.


또한 식물들의 사계절을 영상으로 볼 수 있어
더욱 기억에 남았습니다.


우리나라에서 흔히 보기 힘든 종류의 식물을
볼 수 있는 열대식물원도 있는데요.


열대식물원에는 열대, 아열대 및 난대 식물이
함께 자라고 있습니다.


리멘트 : 이곳은 열대식물원인데요.
이곳에 어린왕자 이야기에 나왔던
바오밥나무가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이런 식물들을 보기 참 어려운데 여기서
만나보니까 너무 신기한 것 같아요.


우리나라에서 쉽게 볼 수 없는 대왕야자나무와
커피나무, 올리브 등을 볼 수 있고,
300여 종의 식물이 기능별로 조성돼 있어
겨울철에도 푸르고 아름다운 모습을
감상할 수 있다고 합니다.


한편 지난 16일부터 6일간 경남수목원에서는
야생화의 소중함을 알리기 위해
야생화 및 분경 전시회가 열렸습니다.


섬백리향, 각시석남, 갯취 등 평소에
접하기 힘든 야생화도 볼 수 있었고,
황금개나리나 무늬찔레꽃, 무늬백화 등
무늬종도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었는데요.


야생화를 한 곳에서 볼 수 있는
소중한 경험이었습니다.


리멘트 : 오늘은 경상남도수목원을
둘러봤는데요. 요즘 미세먼지, 황사 때문에
나들이 계획 미뤄두셨던 분들 많으시죠.
여러분들도 이곳 수목원에 오셔서
자연이 주는 깨끗한 공기를
마음껏 만끽해보시는 건 어떨까요?


어른들에게는 휴식의 공간이 되고
아이들에게는 직접 몸으로 느끼면서
자연을 공부하게 해주는 곳 경상남도수목원


이번 여름에는 경상남도수목원에서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휴식을 취해보는 건
어떠세요?

  • [근대모꼬] 근대 역사길로 떠나는 모던 코스 여행!
    첫번째 경남 근대건출물 투어로 벚꽃 감성 터지는 진해 근대역사거리를 다녀왔어요. 일본은 1910년 4월 진해에 군항 건설과 시가지 조성 공사를 본격적으로 시작하였고, 1912년 대체적인 시가지의 형태를 완성하는데, 진해..
    2019-04-09댓글(0)
  • "봄을 즐겨 봄" 2019 경남 봄 축제
    봄을 즐겨봄! 아름다운 봄의 릴레이~ 2019년 경남의 봄 축제를 소개합니다!
    2019-03-15댓글(0)
  • 설 연휴 가볼만한 경상남도 추천 여행지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이번 설 연휴!어떻게 하면 잘 보낼 수 있을까 고민 중이신가요?가족과 함께 즐겁게 떠날 수 있는 명절 특집!경남 여행지! 지금 함께 만나보시죠!
    2019-01-28댓글(0)
  • 양산 꽃차
    양산 꽃차 한해의 끝자락 12월! 날씨가 추워지면 따뜻한 차 한잔이 더욱 생각나는데요. 좀 더 우아하고, 향기로운 나만의 시간을 가지고 싶은 분들! 지금 주목하세요! 안녕하세요 여러분. 어느덧 추운 겨울이 찾아왔는..
    2018-12-30댓글(0)